Search This Blog

December 28, 2015

Hallyu’ and the power of culture 관광객 증가에 크게 기여하는 한류 문화의 힘

Hallyu, or the Korean cultural wave, has done a pretty good job of promoting South Korean travel. Millions of tourists attracted to the country’s sophisticated entertainment and pop culture, including TV dramas, movies and K-pop music, visit South Korea every year. K-pop stars, in particular, have become real examples of how information can be best communicated, encouraging more and more tourists to come.

Thousands of K-pop fans packing the KCon 2015 “All Things Hallyu” held at the Jeju Sports Center on Jeju island were proof that the Korean wave, which began to gather in mid-1999, remains the nation’s largest cultural draw.

한류는 한국 관광 홍보에 아주 훌륭한 역할을 수행. TV 드라마 영화, 한국 가요를 비로한 한국의 다양한 연예산업과 대중 문화에 흥미를 느끼고 있는 수 백만명의 관광객이 매년 한국을 방문하고 있음. 특히, 한국의 유명 가수들은 그들이 전달하는 정보로 인해 어떻게 더 많은 관광객을 불러오고 있는 지에 대한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음. 

지난 11월 제주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'KCON 2015' 행사에 참여한 수 천명의 K-POP 팬들은 1999년 중반부터 시작된 한류의 (영향력)을 가장 크게 증명한 사례로 남아있음.